'I like René Magritte & Georges Seurat' series

-'I like René Magritte & Georges Seurat' series-
Have you ever imagined the world where day and night exist at the same time?
In Magritte's (Empire of Lights) picture, There exist a bright day with light and a dark night without light at the same time.
In the quantum world, this really happens. Both states can exist at the same time.

The quantum world can be difficult to imagine because it is different from the real world in which people live. In such a case, you can think of it as analogous to Magritte's painting, in which day and night are separated and drawn together. . This is the nature of the 'superposition' of both.

The world may move like the second hand of a clock 'discontinuity'
Like a painting by Georges Seurat
Quantum mechanics and the theory of relativity are defined as 'light as a particle'

Entanglement: As there is a day once there is a night,  knowing one naturally leads to knowing the other.

These are the works I have been making since I arrived in Iceland.

낮과 밤이 동시에 존재하는 세상을 상상해 본 적이 있습니까?
Magritte의 (Empire of Lights) 픽쳐에는 빛이 있는 밝은 낮과 빛이 없는 어두운 밤이 동시에 존재합니다. 
양자 세계에서는 이런 일이 실제로 일어납니다. 두 상태가 동시에 존재할 수 있습니다. 

양자 세계는 사람들이 사는 현실 세계와 다르기 때문에 상상하기 어려울 수 있습니다. 그런 경우 낮과 밤이 분리되어 함께 그려지는 마그리트의 그림과 유사하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다. . 이것이 양자의 '중첩'의 성질입니다.

세상은 시계의 초침처럼 움직일지도 모른다 '불연속성'
Georges Seurat의 그림 같이
양자역학과 상대성 이론에서는 '빛도 입자'로 정의합니다

얽힘:  밤이 있다면 낮이 있듯이 하나를 알면 자연스럽게 다른 하나를 알게 됩니다.

아이슬란드 레지던트에 도착한 이후로 지금까지 만들고 있는 작품들입니다.